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6 11:11

  • 뉴스 > 상주인터넷뉴스

임이자 의원, ‘NGO모니터단 선정 국정감사 우수의원상’ 5년 연속 수상

- 이슈와 상임위 쟁점 현안 함께 질의…화제성·내실 모두 ‘최우수’ -

기사입력 2022-01-28 20: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임이자 의원이 경북지역 국회의원 가운데 최다 법안 대표발의, 최고 통과율을 기록하는 등 의정활동 전반에 걸친 맹활약에 힘입어 국정감사 NGO모니터단 선정 국리민복상(우수의원상)을 수상했다.

 

28270여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하는 국감NGO모니터단에 따르면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임이자 의원(국민의힘, 상주·문경) ‘2021년도 국정감사 NGO모니터단 국리민복상(우수의원) 수상의원' 에 선정, 5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앞서 임 의원은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정부의 정책실패를 지적하는 동시에 현안들도 다루는 다재다능한 역량을 보여줬다.

 

임 의원은 환경부 소관 국정감사에서 탄소세 도입과 2040년 탄소중립 달성, 기후에너지부 신설 등 이재명 지사의 공약 지적 국내외 탈석탄 요구에 맞춰 탈석탄 로드맵필요성 제기 코로나자가진단키트의 의료폐기물 관리 사각지대 방치 등 현안에 대한 지적과 대안을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노동부 소관 국정감사에서는 네이버 직장 내 괴롭힘 문제 제기 노조의 부당노동행위 처벌 및 사회적 책임 필요성 강조 문재인 정부의 실패한 노동 정책 입증 등 문재인정부 정책실패를 날카롭게 지적했다.

 

임 의원은 “5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은 상주·문경 시민 여러분의 성원과 지지 덕분이라며 초심을 잃지 않고 민생을 살리고 국민들이 피부로 와닿을 수 있는 정책 중심 의정활동으로 보답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임 의원은 21대 국회 경북 국회의원 가운데 가장 많은 72건의 법안을 대표발의했다. 법안 통과율은 51.3%, 제정법 통과율은 71.4%를 기록하며 대구·경북(TK) 국회의원 중 가장 높은 통과율을 나타내는 등 의정활동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박희옥 (heeok5086@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