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09 23:51

  • 뉴스 > 교육문화체육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보고·듣고·만지는 생물다양성 전시체험 운영

- 10월까지 문화양극화 해소를 위한 지역소외계층 대상 맞춤형 전시 체험기회 제공 -

기사입력 2022-06-25 20: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유호)이달부터 10월까지 장애인, 다문화가, 기초생활수급자 관련 기관·체를 대상으로 문화공유 전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대적으로 문화향유 기회가 적은 문화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전시관람 및 해설, 박제표본 체험, 4D상영,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기회를 무료로 제공한다.

 

기관·단체의 경우 6월부터 운영되며, 개인·가족은 자원관 통합예약시스템을 통해 신청하고 지정운영일(74, 81, 101주 예정)에 참여가 가능하다.

 

신청서 양식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원관은 ‘16년 시각장애인 대상 프로그램’ ‘손끝으로 보는 생물다양성시작으로 21년까지 20여회에 걸쳐 청각·지적장애인, 다문화가정 등 수혜대상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으며,

 

관람대상별 맞춤형 전시해설과 자연물을 활용한 만들기, 박제표본만져보기 체험 등 평소 쉽게 접할 수 없는 생물에 대한 접근기회를 제공하여 참여자들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받아왔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유 호 관장은 문화양극화 해소를 위해 더 많은 이들에게 참여기회를 부여하고자 대상 및 횟수를 늘려 운영한다앞으로도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문화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박희옥 (heeok5086@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